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TAG

인기기사

달력

Defense Company News 방산기업헤드라인

함정건조 조선업계 보증금 절반 줄인다

최종수정 2018.04.10 10:49기사입력 2018.04.10 10:49

<h1>함정건조 조선업계 보증금 절반 줄인다</h1>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 앞으로 국내 조선소가 함정을 건조할 경우 보금규모가 50%로 줄어든다.

10일 방위사업청은 지난 9일 제110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국내 조선소 경영난 해소와 안정적인 해군 함정 건조 인프라 구축을 위해 방위사업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다.

개선안은 조선소가 방사청으로부터 함정 건조사업 착수금과 중도금을 받을 때 제출하는 보증서의 보증 규모를 착수금과 중도금의 50%로 낮췄다. 단, 함정 건조사업 단계마다 방사청 산하 국방기술품질원의 검사를 받아야 한다.

지금까지는 조선소가 착수금과 중도금의 100%에 해당하는 보증서를 제출해야 해돈을 제때 받지 못하는 등 고충이 있었다는 게 방사청의 설명이다.

조선소가 진행 중인 함정 건조사업과 무관한 사업의 부당행위로 제재를 받았는데도 함정 건조 착수금과 중도금을 못 받는 제도도 개선된다. 업체의 사소한 부당행위로 함정 건조도 지연되는 문제를 해결한다는 취지다.

이 밖에도 함정 건조사업에 필요한 기술 지원을 국방기술품질원이 맡게 된다. 이를 통해 장기적으로 첨단 함정 건조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한다는 게 방사청의 복안이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