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4 개각]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 후보자는

최종수정 2023.12.04 15:28 기사입력 2023.12.04 15:03

윤석열 대통령이 4일 국가보훈부 장관 후보자로 강정애 전 숙명여자대학교 총장을 지명했다. 강 후보자는 부친이 6·25전쟁 참전용사로 보훈정책 관련 전문적인 식견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김대기 대통령비서실장은 이날 “후보자는 저명한 여성 경영학자로 경륜 있고 신망 두터운 원로”라면서 “6·25 참전용사의 딸이고 시댁 독립유공자의 손주 며느리로남다른 관심과 식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1957년생인 강 후보자는 숙명여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파리1대학에서 인적자원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98년 모교에 임용된 뒤 취업경력개발원장 등을 지냈다. 강 후보자는 규제개혁위원회 경제분과 위원과 대통령 소속 국민경제자문회의 위원, 제 29대 한국인사관리학회 회장을 역임했다. 이후 인사혁신처 자체평가위원회 위원장, 노사정위원회 상무위원회 공익위원, 한국경영학회 부회장을 맡았다. 2016년 7월 교수회의와 법인이사회 회의를 거쳐 숙명여대 제19대 총장으로 공식 선출됐다. 강 후보자는 현재 숙명여대 경영학부 교수를 역임하고 있다.


강 후보자의 부친은 6·25전쟁에 참전해 무공훈장을 받았다. 시할아버지인 백인(百忍) 권준(1895∼1959년) 선생은 일제강점기에 약산 김원봉 등과 함께 의열단을 결성해 활동자금 관리 등 핵심역할을 담당했다. 권 선생은 2010년 9월 국가보훈처 '이달의 독립운동가'로 선정됐다.


▲서울(66) ▲숙명여대 경영학 학사 ▲숙명여대 대학원 경영학 석사 ▲파리1대학교 대학원 인적자원경제학 박사 ▲국무총리실 산업기술연구회 이사 ▲규제개혁위원회 위원 ▲국민경제자문회의 위원 ▲제29대 한국인사관리학회 학회장 ▲인사혁신처 자체평가위원회 위원장 ▲노사정위원회 상무위원회 공익위원 ▲한국경영학회 부회장 ▲제19대 숙명여자대학교 총장 ▲숙명여대 경영학부 교수



양낙규 군사전문기자 if@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