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개청 첫 여성 고위공무원

최종수정 2020.11.20 10:19 기사입력 2020.11.20 10:19

방사청 개청 첫 여성 고위공무원


[아시아경제 양낙규 군사전문기자]방위사업청은 20일 방위산업진흥국장에 김은성 부이사관(47·사진)을 고위공무원으로 승진 임명했다고 밝혔다. 2006년 방사청이 개청한 이후 여성 고위공무원이 나온 것은 처음이다.


김 신임 국장은 2001년(행시 44회) 국방부 기획관리실 계획예산관실에서 행정사무관으로 공직을 시작했으며, 2004년부터 국방획득제도개선단에 파견돼 방사청이 국방무기체계 획득 전문기관으로 출범하고 정착하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안보 및 국방 분야 전반에 대한 전문성과 실무 경험을 보유하고 있어 방위산업 육성 및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방사청은 설명했다.



양낙규 군사전문기자 if@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