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해상감시레이더-II' 양산계약

최종수정 2021.05.17 10:52 기사입력 2021.05.17 10:52

LIG넥스원, '해상감시레이더-II' 양산계약


[아시아경제 양낙규 군사전문기자]{$_001|LIG넥스원_$}은 방위사업청과 1640억 규모의 해상감시레이더-II 양산계약을 체결했다.


17일 LIG넥스원에 따르면 해상감시레이더를 대체하는 '해상감시레이더-II'는 중거리 해상에서 이동하는 선박과 항공기 등을 탐지하는 레이더로 주요 해안과 도서 지역에 설치된다. 탐지 정보는 해군전술C4I 체계와 연동된다.


해상감시레이더-II는 LIG넥스원이 체계개발을 맡아 연구개발에 성공했다. 미국 업체와 기술협력 방식으로 생산된 기존 장비와는 달리 국내 기술력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해상감시레이더-II는 인접한 표적을 분리·식별할 수 있는 탐지능력을 높였다. 또 레이더 안테나 외부에 보호덮개를 씌운 레이돔(Radome) 형상을 적용해 강풍 및 태풍에 견딜 수 있게 했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열과 충격에 대 한 내구성을 높임과 동시에 전력 소모를 줄이는 등 안정성을 대폭 높였다"고 말했다.


이번 양산계약을 통해 생산되는 장비는 내년부터 해군을 통해 동·서·남해 전 해역에 순차적으로 설치된다. 이를 통해 우리군의 해상감시와 조기대응 능력을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양산사업에는 체계업체인 LIG넥스원 이외에도 STX엔진을 비롯한 다수의 중견·중소 협력업체들이 참여한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는 "해상감시레이더-II가 방사청과 국방기술품질원을 비롯한 산·학·연·군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에 힘입어 본격적인 양산에 돌입했다"며 "협력사들과 공조해 일정 및 품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낙규 군사전문기자 if@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