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배민장부', 이용자 10만명 돌파

최종수정 2020.04.02 09:01 기사입력 2020.04.02 09:01

배달의민족 '배민장부', 이용자 10만명 돌파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매출 관리 서비스 '배민장부'의 이용자가 10만 명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배민장부는 간편하게 매출 현황과 내역을 파악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으로 우아한형제들은 지난해 1월 개발을 마친 뒤 누구나 쓸 수 있도록 무료로 배포했다. 배달의민족 입점 업체가 아니어도 소상공인이라면 별도 비용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외식업뿐만 아니라 편의점과 PC방, 의류 매장 등 다른 업종의 자영업자도 간단한 가입 절차만 거치면 이용할 수 있다.


배민장부는 이용자 수는 출시 5개월 만인 지난해 6월 4만6000명, 12월엔 8만5000명으로 매월 약 20%씩 늘어났다. 출시 1년 3개월 만인 지난달 말엔 10만 명을 돌파했다. 이용 만족도도 높다. 카드, 배달앱, 현금영수증 등 다양한 형태의 거래 정보를 한 화면에 보여주고 카드사별 매출액과 카드사 미매입 건, 계좌 미입금 내역 등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신규주문과 재주문 비율까지도 매일 알림문자로 안내해줘 자칫 놓치기 쉬운 경영 리스크도 미리 방지할 수 있다.


배민장부는 매출 정보 외에도 특별한 기능을 제공한다. 매장 인기메뉴·배달 인기지역·매출 인기시간대 정보 분석이 대표적이다. 무료 구인공고 등록 서비스, 배민상회를 이용하는 외식업 자영업자를 위한 식자재·소모품 관리 기능도 제공한다.


우아한형제들은 앞으로 배민장부에 매출 정보뿐 아니라 온라인 리뷰 관리 서비스 등 새로운 기능을 도입할 계획이다. 온라인 리뷰 관리 기능이 적용되면 배달의민족 앱에 올라온 고객 리뷰를 비롯해 온라인 상에 흩어져 있는 소비자 리뷰를 배민장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게 되며 전체 리뷰 수 조회와 긍정·부정 리뷰 분석도 가능해진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배민장부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