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Multimedia 포토 동영상 자료실

[양낙규의 Defence Club]한반도 상공 나타난 스텔스기 F-22 6대

최종수정 2017.12.04 09:41기사입력 2017.12.04 09:41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한미 양국의 공군 항공기가 북한의 주요 미사일 기지 등 합동요격지점(JDPI)을 가상으로 공격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연합공중훈련을 시작한다. JDPI에 대한 선제타격은 그동안 시뮬레이션 등으로 훈련해왔지만 공중전력을 통해 훈련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훈련에는 미국 스텔스 전투기 F-22랩터 6대를 포함한 230여대의 항공기가 참여한다.

한미 공군은 4일부터 오는 8일까지 5일간 한반도 상공에서 연례 연합공중훈련인 '비질런트 에이스'(Vigilant ACE) 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훈련은 그동안 대비태세 강화를 목적으로 실시해온 방식을 탈피해 평양의 영변 핵시설과 주요 지휘부 시설, 북한 전역에 있는 주요 미사일 기지만을 골라내 '족집게식'으로 타격하는 연습을 집중적으로 실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