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Interview 전사 그리고 방산인

3대 걸쳐 15명이 82년 7개월 현역병 근무

최종수정 2017.09.06 08:56기사입력 2017.09.06 08:56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경남 양산에 사는 이기옥씨 가족이 병역명문가로 선정됐다. 이씨 가족은 1대인 고(故) 이억조씨, 2대 이기옥씨를 포함한 5명, 3대 9명 등 15명이 모두 합해 991개월(82년 7개월) 동안 현역으로 병역을 이행했다.

1대 이억조씨는 6ㆍ25 전쟁 당시 부인과 어린 자식을 집에 남겨두고 참전해 지리산 공비토벌작전 등에서 북한군과 치열한 전투를 치렀다. 3대 이진현씨는 저체중으로 현역 입대가 어려워지자 체중을 늘려 현역으로 입대했고 이주용씨는 시력 교정을 하고 학사장교로 입대하는 등 대를 이어 나라사랑을 실천했다.

병무청은 6일 오전 11시 공군회관에서 병역을 성실히 이행한 가족에게 상을 주는 제14회 '병역명문가' 시상식을 개최하고 이기옥씨 가족에게 올해 대통령 표창을 수여하기로 했다. 병무청은 2004년부터 해마다 병역명문가를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올해 492가족을 포함해 지금까지 3923가족이 병역명문가에 선정됐다.

올해 병역명문가 수상 가족들은 이날 오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의 초청으로 청와대를 방문할 예정이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