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Contribution Photos 전문가 포토/동영상

모든 병과 출동한 한미해병대 훈련은

최종수정 2016.07.07 08:31기사입력 2016.07.06 13:29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미해병대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한미 양국 해병대가 유사시 북한의 후방 해안으로 침투해 내륙 지역 핵심시설을 파괴하는 훈련을 진행 중이다.

6일 해병대에 따르면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4일까지 경북 포항 해병대 훈련장에서 연대급 '한미 연합 공지(空地)전투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우리 해병대 신속기동부대 병력 800여명과 일본 오키나와에 주둔하는 미 해병대 500여명이 참가한다. 무기체계로는 한국군의 K-55 자주포, K-1 전차, 상륙돌격장갑차(KAAV), UH-1H, UH-60 수송헬기 등 100여대와 미군의 AH-1W 슈퍼코브라 공격헬기, UH-1Y 헬기, M777 155㎜ 견인포 등 50여대가 투입됐다.

이번 훈련에서 한미 해병대는 상륙작전을 한 다음, 공중과 지상의 통합 화력으로 적 내륙 깊숙이 파고들어가 핵심시설을 타격하는 연습을 집중적으로 진행했다. 훈련은 우리 군 F-15K 전투기와 미군 AH-1W 공격헬기가 K-55 자주포, M777 견인포와 함께 강력한 화력으로 적의 전투력을 섬멸하고 해병대 병력이 UH-60 헬기, KAAV, 차량을 타고 돌진해 핵심시설을 확보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이번에 한미 해병대는 보병, 공병, 헌병 등 병과별로 연합훈련을 하던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처음으로 모든 병과를 통합해 보병, 포병, 전차, 상륙장갑차 등이 함께하는 훈련을 함으로써 실전적인 기술을 연마했다. 또 우리 군이 지휘제대를 주도하도록 했고 한미 해병대 전력 운용의 통합성을 강화하고자 단일한 지휘체계를 갖는 한미 연합 보병중대를 편성했다.

한미 해병대는 지난 3월에도 포항 일대에서 유사시 북한 후방 지역에 침투해 핵심시설을 파괴하는 상황을 가정한 최대 규모의 연합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이번 훈련에 참가한 신속기동부대 김회민 대대장은 "한미 해병대는 한미동맹의 최선봉에 있는 가장 강력한 부대"라며 "우리나라 안보를 위협하는 어떤 적의 도발도단호하게 응징할 준비가 돼있다"고 말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