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Archives 양병장의집중탐구

기상청 "북한서 두 번째 지진 없었다"…첫 지진 분석 중

최종수정 2017.09.03 14:17기사입력 2017.09.03 14:17

기상청은 3일 오후 12시29분쯤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지역에서 규모 5.7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기상청 제공)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기상청은 3일 오후 12시29분쯤 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5.7 지진 이후 두 번째 지진은 감지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기상청 관계자는 "첫 번째 지진 이후 근처 지역에서 감지된 지진은 없다"며 "지금은 첫 번째 지진을 분석하면서 보정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기상청은 이날 풍계리 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을 '인공지진'으로 추정했다. 1차 발표에서는 오후 12시36분쯤 규모 5.6 지진이 발생했다고 했으나, 이어진 발표에서 오후 12시29분쯤 규모 5.7 지진이 발생했다고 수정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지진,기상청,북한,핵실험,함경북도,길주,풍계리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