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Archives 양병장의집중탐구

강 외교 "문 대통령, 러시아 방문서 新북방정책 비전 천명"

최종수정 2017.08.29 04:12기사입력 2017.08.28 19:24

[아시아경제 김종화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내달 6∼7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해 우리 정부의 동북아및 유라시아 경제 협력 증진을 위한 '신(新) 북방정책' 비전을 천명할 예정이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8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내신 브리핑에서 연내 정상외교 일정에 대해 설명하면서 문 대통령이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동방경제포럼 기조연설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 북방정책과 관련 정부 관계자는 "노태우 정부 시절 북방 정책은 동구권과의 수교를 통해 외교의 '물꼬'를 튼 것이었다면, 신 북방정책은 러시아 극동 지역이나 중국 동북3성(지린·헤이룽장·랴오닝), 중앙아시아 국가와 몽골 등 유라시아 국가들과의 경제협력을 훨씬 더 체계적으로 활성화하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한국과 유라시아경제연합(EAEU)간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나진-하산 프로젝트, 남북 가스관·철도·전력 협력 등 북한 비핵화의 진전이 이뤄졌을 때 중장기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남북러 3각 협력 사업이 신 북방정책의 요소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강 장관은 또 문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정상회담에서 한·러 간 실질 협력 및 북핵·북한 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증진 방안 등이 논의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한·러 관계에 있어서는 극동에서의 실질적 협력 사업이 굉장히 많이 준비되고 있다"면서 블라디보스토크 근처의 농수산물 가공 물류 지원단지 프로젝트에 우리 기업이 진출하는 문제도 논의될 것이라고 밝혔다.
 
강 장관은 문 대통령이 러시아 방문에 이어 9월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 총회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며, 문 대통령은 연설을 통해 민주주의와 평화를 선도하는 책임 있는 중견국가로서 한반도 문제 뿐 아니라 글로벌 현안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신정부의 외교정책을 대외적으로 천명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종화 기자 just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