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Military Movie 디펜스클럽 동영상

현대로템, 터키서 386억 규모 트램 수주

최종수정 2015.10.01 09:22기사입력 2015.10.01 09:22

.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현대로템이 터키에서 386억원 규모의 트램을 수주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수주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중공업 자회사인 현대로템은 1일 "유럽법인인 유로템은 터키 안탈리아시에서 발주한 시내 신규노선에 투입될 트램 18편성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수주 금액은 386억원으로 유로템 현지공장에서 오는 2016년까지 생산해 납품하게 된다. 납품된 트램은 안탈리아시 내 총 11km 구간의 16개 역사를 오가는 노선에서 운행될 예정이다.

현대로템은 지난해 8월 865억원 규모의 터키 이즈미르시 신규노선에 투입될 저상트램 38편성(5량 1편성)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하면서 글로벌 트램 시장에 첫 발을 내딛은 바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당시 트램 납품 실적이 없었던 현대로템은 1996년 터키 진출 이후 10여년 간 수행한 성공적인 사업성과와 글로벌 납품실적을 바탕으로 수주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이번 수주 역시 터키 현지에서의 현대로템을 향한 신뢰를 다시 한 번 입증한 결과"라고 말했다.

이번에 수주한 트램은 내년 4월부터 10월까지 열릴 '안탈리아 엑스포 2016' 국제행사에서 운영될 예정으로 홍보효과도 기대된다.

트램은 저탄소 녹색성장을 위한 대중교통의 가장 적합한 대안으로 꼽히며 유럽, 일본, 미국 등 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는 친환경 교통수단이다. 그러나 국내에서 상용화된 사례는 아직 없다.

현대로템은 지난 2007년 터키 내 철도차량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 아다파자르시에 유럽법인인 유로템과 연간 생산량 120량 규모의 생산공장을 설립해 운영해 오고 있다. 향후 현대로템은 터키 현지공장의 알루미늄 차체 현지생산 시스템 구축과 함께 생산규모를 200량으로 늘리는 확장 공사를 계획하고 있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