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Companies Premium Club 프리미엄 방산기업

“우리나라 첨단 국방기술 보러 오세요”

최종수정 2011.07.05 20:46기사입력 2011.07.05 17:50

‘2011첨단국방산업전’이 열리고 있는 대전컨벤션센터 행사장 전경.

[아시아경제 이영철 기자] 우리나라 국방과학기술을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2011첨단국방산업전’이 5일부터 대전컨벤션센터(DCC)서 개막됐다.

대전시와 국방과학연구소, 육군교육사령부, 방위사업청이 주최한 첨단국방산업전은 국방산업제품 및 기술의 국내·외시장 진출기회를 넓히고 민·관·군·학·연의 정보교류를 위해 마련됐다.

8일까지 나흘간 열리는 컨퍼런스엔 ▲100여 방산업체들과 기업들이 참여하는 ‘첨단국방산업전(5~8일) ▲무기체계 및 비무기체계 기술을 망라하는 국방과학연구소의 ‘지상무기학술대회(5일)’ ▲민간기업의 기술을 군에서 이용방안을 논의하는 육군교육사령부의 ‘첨단민간기술 軍활용 세미나(6~7일)’ ▲방위사업청의 ‘시험평가세미나(7~8일)’ 등이 잇따라 열린다.

전시회 참가업체인 연합정밀(주) 부스.


또 5일부터 운영하는 ‘사이버국방마트’에 ‘첨단국방산업전’에 참가한 기업들의 전시물품을 인터넷에 올려 꾸준한 마케팅활동은 물론 다음달 중 정식으로 육군본부 인트라넷서비스도 한다.

오는 10월5일부터 8일까지는 계룡대에서 군수품시장의 비무기체계산업 진출을 돕는‘벤처국방마트’가 ‘2011지상군페스티벌’, ‘계룡군문화축제’ 행사와 함께 열린다.

첨단국방산업전에 자율구행로봇과 무선인터컴세트를 선보인 연합정밀(주) 이욱진 부장은 “국내 방위산업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린 첨단국방산업전”이라면서 “이곳을 통해 국방부 등에 우리 기술을 널리 알리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국방산업 전문전시회를 키우기위해 오는 9월 대전테크노파크에 ‘대전국방벤처센터’를 열 계획이다.


이영철 기자 panpanyz@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