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TAG

인기기사

달력

Defense News 리얼타임 국방뉴스

육군은 지금 5대 게임체인저 건설중

최종수정 2018.05.14 06:33기사입력 2018.05.14 06:33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 육군은 현재 북한의 비대칭위협에 대응하면서 전시 국민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최단기간 내 전승을 달성할 수 있는 개념을 발전시키고 전력건설분야에서 이를 구현하기 위한 5대 핵심전력(5대 게임체인저) 건설에 집중하고 있다. 육군은 5대 게임체인저로 ▲전천후ㆍ초정밀ㆍ고위력의 미사일 전력 ▲적 중심부를 단기간 내 석권할 수 있는 전략기동군단 ▲드론과 로봇을 결합해 다양한 작전을 수행하는 드론봇 전투단 ▲개인전투체계인 일명 워리어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전천후ㆍ초정밀ㆍ고위력의 미사일 전력은 '장사정포 킬러'라 불리는 KTSSM(전술 지대지 유도무기), 북한 전역의 핵과 WMD 체계를 정밀 타격하는 현무2시리즈, 북한 지도부를 응징 가능한 고위력 탄두인 현무4(가칭) 등 3종으로, 육군은 이를 통해 개전 초 수시간 내에 북핵, WMD를 제압하고 수도권을 위협하는 적 장사정포를 조기 격멸한다는 계획이다.

전략기동군단은 고도의 정보ㆍ기동성, 치명적 화력을 보유한 부대로 지상ㆍ공중으로 기동하며 상륙부대ㆍ해군자산, 공군과 육군항공자산, 특수전 자산, 연합자산을 통제할 수 있는 연합ㆍ합동작전능력 보유가 가능하다. 또 특임여단도 창설한다. 올해 12월 창설 예정인 특임여단은 KMPR(대량응징보복)의 핵심전력으로 북한 지도부 제거와 와 핵ㆍWMD를 무력화 시키는 임무를 수행한다.

드론봇 전투체계는 드론, 로봇이 주축이 되는 유무인 복합전투체계로, 소형무인기와 드론 등을 활용해 핵심 표적에 대한 정찰 능력과 타격 수단을 연동하는 등 드론전투단을 편성한다. 워리어 플랫폼은 모든 전투장비와 장구류를 효과적으로 결합해 전투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한 개인전투체계다.

육군은 "육군의 노력은 한국형 3축체계 중 합동 킬체인(Kill Chain) 수행에 기여하고 또한 상대적으로 부족한 방호능력을 갖추는 것"이라며 "육군의 장점인 전천후ㆍ초정밀ㆍ고위력의 지대지미사일을 운용해 북한의 장사정포와 북한 탄도미사일작전구역(BMOA)의 북 미사일에 대해 개전 초 제1파로 집중운용해 북한의 핵ㆍWMD 위협을 제압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