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낙규 기자의 열중쉬어

메뉴

뉴스 Zone
방산기업 Zone
피플 Zone
Defense Weaponry 최신예무기 해부학
멀티미디어 Zone

달력

Defense News 리얼타임 국방뉴스

공군 "F-15K 조종사 2명 순직 확인"(종합)

최종수정 2018.04.06 11:02기사입력 2018.04.06 11:02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 5일 추락한 공군 F-15K 전투기 조종사 2명이 순직한 것으로 확인됏다.

공군은 6일 국방부 정례브리핑에서 "이날 오전 8시45분부터 F-15K잔해 수색 작업을 재개했으며, 비행기록장치(블랙박스)도 수거해야 하고, 시신 수습도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어제 잔해 주변에서 영현 일부를 수습해 부대로 옮겼는데 X-레이 검사를 해보니 조종사 2명으로 확인됐으며 2명 다 순직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사고기인 F-15K는 대구기지를 이륙한 후 공중기동훈련을 마치고 복귀하면서 기상이 나빠 시정이 좋지 않아 계기비행 절차로 비행 중이었다고 공군은 전했다. 계기비행은 시정이 좋지 않을 때 조종석의 계기나 관제사의 도움으로 비행하는 절차를 말한다.
사고기는 2008년 7월에 도입해 2천158시간의 비행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순직한 전방석 조종사인 최모 대위는 890여 시간, 후방석에 앉은 박 중위는 280여 시간의 비행시간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모바일앱 / 웰페이퍼 다운로드 아이폰 앱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PC 월페이퍼 다운로드 모바일 월페이퍼 다운로드